인문학연구소, 한국학중앙연구원 토대연구사업 2단계에 선정 > 모교소식

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HOME
  1. 강릉원주대학교 소개
  2. 모교소식
모교소식
모교소식

인문학연구소, 한국학중앙연구원 토대연구사업 2단계에 선정

페이지 정보

작성자 총동창회 작성일18-07-11 15:46 조회305회 댓글0건

본문

 

인문학연구소, 한국학중앙연구원 토대연구사업 2단계에 선정 첨부 이미지

(판결원본철 표지 사진) 

 

인문학연구소, 한국학중앙연구원 토대연구사업 2단계에 선정

 

한국 근대 민사판결문 연구팀, 2015년부터 2021년까지 6년간 연구 계속 
갑오·대한제국기에 생산된 민사판결문 14,000여 건 연차별로 DB화


우리 대학 인문학연구소(소장 박영주) ≪한국 근대 민사판결문 연구팀≫이 한국학중앙연구원의 2018년도 한국학 분야 토대연구사업에 선정되었다. 강릉원주대 사학과 이승일 교수가 연구책임을 맡고 있는 본 연구팀은 2015년부터 2018년까지 총 7억5천만원의 연구비를 지원받은 데 이어서, 올해에 또다시 선정됨으로써 2021년까지 매년 2억3천만원씩 3년간 총 6억9천만원을 지원받을 수 있게 되었다.

 

사학과 이승일 교수 연구팀은 갑오·대한제국기에 생산된 민사판결문 14,000여 건을 연차별로 DB화 및 국역함으로써 한국학 연구의 진흥을 위한 기초를 마련하는 것을 사업 목표로 하고 있다. 이 시기 판결문들은 19세기 말의 부동산(전답, 토지, 분묘, 가옥), 어음, 수표, 환율, 이자, 채무 관계 등 경제적 거래, 소작관계, 가족관계(이혼, 입양 등) 등 주요 사회상을 풍부히 수록하고 있다.

 

특히, 전통 소송에서 근대 소송으로 이행하는 법제상의 변화를 잘 보여주고 있다는 점에서 귀중한 자료이다. 이 판결문들이 초서로 작성되어 있어서 연구자들이 쉽게 활용하지 못하고 있으나, 이번 사업을 계기로 원문 입력과 국역이 모두 이루어지면 한국 근대사, 법제사, 경제사, 사회사 등의 관련 연구를 크게 진흥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박영주 인문학연구소장은“한국학 토대연구사업을 6년간 안정적으로 지속할 수 있게 됨으로써, 강릉원주대 인문학연구소가 강원도 지역을 대표하는 중점 인문학연구소로 거듭나는 한편 우리나라의 한국학의 기초 연구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연구소로 자리매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모교소식 목록

게시물 검색

강릉원주대학교 총동창회
우)25457 강원도 강릉시 죽헌길 7 강릉원주대학교 학생회관 4층 438호 총동창회 사무실
TEL : 033)648-3038   FAX : 033)648-3039
Copyright © Gangneung-Wonju National University Alumni Association.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